라인
왼쪽
오른쪽
> 조선
거제대학교-대우조선해양, 졸업생 채용 협약 진행
거제타임즈  |  geojetimes@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2.09.16  11:30:5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거제대학교(총장 허정석)는 지역 대표 기업인 대우조선해양(주)과 졸업생 채용약정 협약식을 지난 15일 진행했다.

이로써, 교육부의 LINC3.0 사업 추진과 관련해 산학협력을 한층 더 활성화하고, 산업체 실무중심의 맞춤형 주문식 교육도 강화하게 된다.

   
 

협약대상은 우선, 거제대학교의 2023년 및 2024년 기계·조선·전기 공학계열 졸업생 각 10명(총 20명) 내외이며, 대학과 산업체가 상호 협의한 교육을 이수한 후 대우조선해양(주)의 채용절차에 따라서 선박설계직무 및 생산관리직무 분야로의 본사 관리직 채용을 확정하게 된다.

이와는 별개로 거제대학교와 대우조선해양(주)은 선박건조분야 심출(마킹/정도관리)직무 및 안벽/해상 시운전직무에 해당하는 본사 현장의 핵심 기술분야 채용협약도 2020년 7월에 체결한 바가 있다. 이를 통해서 매년 10명 내외의 본사 현장인력도 함께 채용하게 된다. 최근 조선해양산업 경기 활성화에 따라서 채용도 점차 확대될 전망이다.

국내외의 조선해양산업은 2008년 금융위기 이후 오랜 기간 동안 불황에 시달렸으며, 특히 최근 5∼6년간 거제지역사회는 관련 산업계와 함께 뼈를 깎는 아픔을 함께 겪어 왔다. 작년부터는 기다긴 어둠의 터널을 지나, 향후 10년 이상의 초호황기와 선진 초격차 기술로 무장한 조선해양산업의 안정적인 장기 발전이 기대된다.

과거 불황의 기간 동안 조선해양산업계는 수많은 인력이 다른 산업분야로 이직하거나, 경영난으로 인한 구조조정으로 존폐의 위기에 몰리기도 했다. 이러한 이유로, 다가오는 조선해양산업의 대활황기에 대한 인력부족은 우리나라 조선해양산업의 미래 경쟁력을 떨어뜨리고, 조선해양산업을 주력산업으로 하는 지역의 경제에도 큰 영향을 끼친다.

거제대학교는 거제지역의 유일한 고등교육기관으로서 지난 30여년간 지역사회 및 지역산업체에 젊고 유능한 인력을 공급해 왔다. 이번 대우조선해양(주)과의 채용약정 협약은 거제지역 중심 산업인 조선해양산업뿐만 아니라 지역사회의 안정화와 발전에 기여하고, 이를 통해 우리나라 제조산업 분야에서도 시너지 창출이 기대된다. 

거제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신 인기기사
1
정부, '대우조선해양' 한화 매각 확정…'헐값 매각' 논란 불가피
2
거제시, "대우조선-한화 투자협약 환영" 공식 입장 발표
3
서일준, 국회 대정부질문서 총리에 "대우조선 분리매각 절대 불가"
4
거제식물원, '빅토리아 수련' 개화…밤손님 이어져
5
거제시, 2023년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 사업 17개 사업 선정
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경남 아009호 | 등록연월일 : 2005년 11월 10일 | 제호 : 거제타임즈 | 편집인 : 박현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현준
발행인 : 김철은 | 발행연월일 : 2003년 4월 16일 | 발행소: 경남 거제시 서문로 72 (고현동) 태원회관빌딩 6층ㅣ전화: 055-634-6688 / FAX: 055-634-6699
Copyright © 거제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문의메일 : geojetime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