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종합
추석 대비 수산물 원산지표시 특별점검
거제타임즈  |  geojetimes@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2.08.26  14:50:5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국립수산물품질관리원 통영지원은 추석을 대비해 8월 29일(월)부터 9월 8일(목)까지 수산물 제조·유통·판매업체, 음식점, 전통시장 등을 대상으로 수산물 원산지 표시 특별점검을 실시한다.

주요 점검대상 품목은 추석을 앞두고 제수용 또는 선물용으로 소비가 증가하는 명태, 홍어, 조기, 갈치, 전복 등이며, 8월에서 9월 사이에 소비가 증가하는 활가리비, 활낙지, 활꽃게 등의 품목에 대해서는 원산지표시 점검과 함께 수입수산물 유통이력 점검도 병행할 예정이다.

수입수산물 유통이력제도는 해양수산부장관이 지정한 수입수산물에 대해 수입단계부터 소매단계까지 거래내역 신고를 통해 유통 내역과 경로를 추적·관리하는 제도다.

이번 특별점검에는 국립수산물품질관리원 통영지원 특별사법경찰관과 경상남도 및 산하 시·군·구 조사공무원, 해양경찰, 소비자단체를 포함한 수산물 명예감시원이 참여해 외국산을 국산으로 둔갑 판매하는 행위, 원산지를 혼동·위장 판매하는 행위, 원산지표시를 하지 않는 행위 등을 집중 점검한다.

또한, 수입 활수산물 중 최근 국내 명칭이 변경된 점성어 및 남방먹조기도 집중적으로 살펴볼 예정이다.

원산지를 거짓으로 표시한 경우는 최대 7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억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며, 원산지를 표시하지 않은 경우는 5만원 이상 1,00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길홍석 국립수산물품질관리원 통영지원장은 "이번 특별점검은 추석을 맞아 국민들이 안심하고 추석 제수용 수산물을 구입하기 위한 것"이라며 "앞으로도 소비자들 알권리 보장과 수산물의 공정한 유통질서 확립을 위해 수산물 원산지표시 지도·단속과 행정지도를 지속적으로 펼쳐나가겠다"고 밝혔다.

거제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신 인기기사
1
정부, '대우조선해양' 한화 매각 확정…'헐값 매각' 논란 불가피
2
거제시, "대우조선-한화 투자협약 환영" 공식 입장 발표
3
서일준, 국회 대정부질문서 총리에 "대우조선 분리매각 절대 불가"
4
거제식물원, '빅토리아 수련' 개화…밤손님 이어져
5
거제시, 2023년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 사업 17개 사업 선정
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경남 아009호 | 등록연월일 : 2005년 11월 10일 | 제호 : 거제타임즈 | 편집인 : 박현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현준
발행인 : 김철은 | 발행연월일 : 2003년 4월 16일 | 발행소: 경남 거제시 서문로 72 (고현동) 태원회관빌딩 6층ㅣ전화: 055-634-6688 / FAX: 055-634-6699
Copyright © 거제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문의메일 : geojetimes@hanmail.net